• 최종편집 2024-05-29(수)
 
(사진제공 =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노벨 타임즈] TV CHOSUN 순도 100% 리얼 다큐예능 ‘조선의 사랑꾼’이 ‘사회적 유부녀’ 김지민의 공식 연인 김준호에게 잔뜩 분노한 ‘절친즈’ 황보라X정이랑의 모습을 공개한다. 하지만 매장될 듯하던(?) 김준호는 회심의 카드로 상황을 반전시켰다.

25일(월) 방송될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김지민과 술자리에 둘러앉은 황보라X정이랑이 김준호에 대해 불만을 폭발시킨다.

먼저 황보라는 “(김지민김준호 커플 중) 적극적으로 결혼하자는 사람이 아무도 없어. 준호 선배가 안하잖아. 너무 답답하고 솔직히 무책임한 거 아냐? 식장 예약하고 결혼 날짜만 잡으면 수순대로 다 갈 수 있는데, 이걸 안해”라며 김지민에게 프러포즈를 하지 않는 김준호를 비판했다.

정이랑 역시 “진짜 준호 선배한테 얘기하고 싶다. 왜 그러는지...”라며 동감했고, “밀착 취조해야겠어”라며 김준호를 향해 이를 갈았다.

하지만 이 때 김준호가 형형색색의 거대한 꽃다발을 들고 술자리에 등장했고, 황보라는 180도 태도가 바뀌어 “나 꽃 좋아한다고...뭐야!”라며 활짝 웃었다.

정이랑 역시 “선배, 너무 멋있다!”며 함박웃음을 지어 폭소를 자아냈다.

분노에서 환영으로 완전히 전환된 분위기에 김지민이 살짝 당황하는 가운데, 김준호는 황보라X정이랑에게 다정하게 ‘숙취해소제’까지 내밀며 ‘이벤트 가이’의 면모를 자랑했다.

‘이벤트 가이’의 활약으로 황보라X정이랑의 분노를 잠재운 김준호의 ‘마성의 매력’ 퍼레이드는 25일(월), 사랑의 모든 순간을 담는 리얼 다큐 예능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에서 공개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556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조선의 사랑꾼' 황보라X정이랑, 김준호에 대해 불만 폭발...大반전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