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일)
 
[사진 제공: KBS 2TV 새 일일드라마 '스캔들']
[노벨 타임즈] 배우 한채영이 팜므파탈 팔색조 매력으로 극의 중심을 이끈다.

오는 6월 17일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일일드라마 ‘스캔들’(연출 최지영 / 극본 황순영 / 제작 오에이치스토리)은 세상을 가지고 싶었던 여자와 복수를 위해 모든 것을 건 또 한 명의 여자가 벌이는 미스터리 격정 멜로를 다룬 작품이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만으로도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 가운데, 한채영(문정인 역)을 둘러싼 인물들과의 관계성을 짚어봤다.

# 과거 사망한 전 남편의 딸 한보름을 다시 만난 한채영

문정인(한채영 분)은 과거 민태창(이병준 분)으로부터 백설아(한보름 분)의 아버지를 소개받고 설아의 아버지와 재혼한다.

설아의 아버지이자 정인의 남편이 사망하게 되자 정인은 전 재산을 가로챈 뒤 제작사를 설립해 자신의 꿈을 이룬다. 그 과정에서 설아는 혼자가 되고 불행의 시작을 겪게된다.

드라마 ‘포커페이스’로 작가의 꿈을 이루게 된 설아는 새엄마이자 제작사 대표인 정인과 재회하게 된다. 새엄마에 대한 증오심에 사로잡혀 있던 설아는 정인을 향한 복수의 칼날을 겨눈다.

과연 정인은 자신에게 과감히 도전장을 내미는 설아를 가만히 지켜만 보고 있을지, 둘의 대립이 파격적인 전개를 예고한다.

# 한채영에 의해 슈퍼스타로 거듭난 최웅

정인은 첫사랑을 빼닮은 배우 지망생 서진호(최웅 분)를 운명적으로 만난다. 한순간에 진호에게 마음을 뺏긴 정인은 그를 슈퍼스타로 만들기로 결심, 첫사랑과 똑같은 이름으로 예명까지 만들어준다.

설아와의 결혼식 당일 소리소문없이 사라진 진호는 ‘정우진’이라는 이름으로 새 삶을 살게 된다.

정인은 진호를 과거와 철저히 단절시키고, 설아의 작품 ‘포커페이스’ 주연 배우로 화려하게 데뷔시키며 잠재된 욕망을 채운다. 정인과 설아, 진호에게 닥쳐올 장대한 서사가 극에 긴장감을 더한다.

# 남편 이병준과 남보다 못한 사이로 지내는 한채영

한채영은 극 중 불같은 열정과 교활함, 섹시함까지 모두 갖춘 문정인 캐릭터로 팜므파탈 매력의 진수를 선보일 전망이다. 과거 정인은 태창에게 설아의 아버지를 소개받고 그와 결혼한다.

하지만 남편이 사망하자, 그의 전 재산을 가로채고 태창과 재혼한다. 둘은 애정 없는 관계를 지속해 오며 회사 경영인으로서도 팽팽한 신경전을 벌일 예정, 둘의 대치가 흥미를 자극한다.

이렇듯 정인을 둘러싼 다양한 인물들은 그와 함께 다채로운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채영과 함께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그려나갈 한보름, 최웅과 이병준의 완벽한 연기 호흡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KBS 2TV 새 일일드라마 ‘스캔들’은 ‘피도 눈물도 없이’ 후속으로 오는 6월 17일 월요일 저녁 7시 50분 첫 방송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4414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스캔들' 한채영X한보름X최웅X이병준, 의문의 죽음을 둘러싼 4人4色 관계성! 사건의 진실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