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07(일)
 
서귀포시청
[노벨 타임즈] 서귀포시는 10월부터 새롭게 추진하고 있는 '제주가치 통합돌봄'사업이 돌봄이 필요한 시민에 순조롭게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가치 통합돌봄이란, 돌봄이 필요한 도민 누구나 긴급상황에서 일상까지 돌봄이 필요할 때 걱정 없이 이용할 수 있는 맞춤형 돌봄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제주형 돌봄정책으로 2024년까지 가사(방문목욕), 식사, 긴급돌봄 서비스를 시범으로 추진하고 있다.

사업을 본격 시행 후 지난 일주일간의 서귀포시의 추진실적(10. 11기준)을 살펴보면, 총 40명이 신청·접수했고 이중 35명이 지원대상자로 선정되어 38건의 서비스를 의뢰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신청현황을 살펴보면 신청자는 노인이 75% (30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청·장년층 22.5%(9명), 아동·청소년 2.5%(1명)로 나타났고, 서비스 지원은 가사지원 65.8% (25건), 식사지원 21.1%(8건), 긴급돌봄 10.5%(4건), 방문목욕 2.6%(1건) 순으로 나타났다.

주요 지원사례를 살펴보면, 성산읍에 거주하는 30대 A씨는 20대에 갑자기 쓰러진 후 인지기능 저하로 일상생활이 전혀 불가능한 상태이나 장애 미등록으로 기존 돌봄을 지원받지 못한 채 부모가 돌봐오고 있었는데 담당공무원의 안내로 장애등록을 위한 절차를 진행함과 동시에 주 1회 방문목욕 서비스를 지원받고 있다.

또한 치매의 남편을 돌보다가 갑작스런 건강 악화로 와상상태가 된 C 어르신은 장기요양 등급 판정 전까지 주 6일 가사 서비스를 지원받고 있다.

표선면에 거주하는 혼자 사는 50대 B씨는 무릎 수술로 일상생활 수행이 어려워 건강이 회복되는 동안 주 2회 가사와 월 25식 식사 서비스를 지원받고 있으며, 중문동의 초등학생 D양은 아버지의 수술로 인한 부모의 부재기간 동안 긴급돌봄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돌봄이 필요한 시민 누구나 편리하게 신청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통합돌봄 상담콜 운영을 강화함은 물론 더욱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사업을 조기 안착 시키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70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귀포시, '제주가치 통합돌봄'사업 순항 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