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07(일)
 
  • '방산혁신기업 100'대전기업 6개사 선정, 기업당 5년간 최대 300억 원 국비 지원
선정서 수여식
[노벨 타임즈] 방위사업청 공모사업인‘2023년 방산혁신기업 100’의 2차 년도 선정기업 17개 기업 가운데, 대전기업 6개 기업이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방산혁신기업 100’은 안보환경 변화와 최근의 글로벌 공급망 변화 등 통상 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우주‧반도체‧인공지능‧로봇‧드론 등 국방 5대 신산업 분야를 중심으로 혁신적인 중소기업을 선정하여 집중 육성하는 사업이다.

대전시 선정기업은 드론 분야의 두타기술, 니어스랩, 파블로항공, 센서피아, 디브레인 5개 기업과 로봇 분야 컨트로맥스 1개 기업으로 총 6개 기업이다. 특히 2023년 선정된 전체 17개 기업 가운데 드론 분야 5개 기업이 모두 대전기업으로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보유한 대전기업들의 역량을 입증받았다는 평가다.

선정기업의 기술력을 살펴보면 드론분야 ▲두타기술은 ‘항법방행, ▲니어스랩은 ‘자율비행’▲파블로항공은 ‘군집드론’ ▲센서피아는 ‘감시정찰’ ▲디브레인은 ‘자율비행’이며 로봇분야의 ▲컨트로맥스는 ‘지능형 구동부품’으로 기업별 혁신 기술과 연구개발 역량을 인정받았다.

선정된 기업은 5년간 기술개발 전용 예산 최대 50억 원과 컨설팅, 연구개발 및 수출지원 등 종합적인 지원혜택을 받는다.

방위사업청은 2022년부터 2026년까지 매년 20여 개씩 총 100여 개의 중소기업을 선정해 지속 지원할 예정이다.

한선희 대전시 전략사업추진실장은“‘방산혁신기업 100’에 선정된 대전기업들에 진심으로 축하를 보내며 어려운 여건에서도 기술력 향상에 끊임없이 매진해 주신 기업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대전시는 앞으로 방산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활성화를 위해 기업의 혁신 기술개발 지원사업을 더욱 강화하고 안산첨단국방산업단지 조성을 조속히 추진하여 방산기업 친화형 도시 육성으로 K-방산수도 대전을 실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은 2020년부터 총 4개 분야에 22개 기업이 선정돼 총 632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태그

전체댓글 0

  • 463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 드론‧로봇기업, 방산기술 우수성 입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